sub visual

> 인사말

어서오십시오. 이십 수년 전 척박하기만 했던 이 땅에 발달장애인들 위한 최초의 종별 복지관 사업을 시작한 이래 저희 복지관 임직원들은 혼신의 힘을 다하여 장애인과 지역사회 여러분들과 함께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. 오늘에 이르기까지 저희는 우리나라의 발달장애인 복지에 큰 족적을 남겼다고 자부합니다. 여러 가지 사업 중에 '최초'라는 수식어를 많이 장식해왔지만 저희는 자만하지 않고 한결같이 '좋은이웃'이 되기위해 경주하겠습니다. 앞으로도 여러분들의 각별한 사랑과 관심을 받고 싶습니다. '좋은이웃'이 되어주시지 않겠습니까? 고맙습니다. -서울시립지적장애인복지관장 문용수-